Close

우리에게

손을 씻을 수 있는 비누

살균된 수술용 장갑

가위, 핀셋 등의 의료 도구

체온을 유지하는 온열 담요

이런 기본적인 물품만 있다면

신생아는 건강한 미래를 맞이할 수 있습니다.

시간의 기다림

아기를 만나기까지 엄마 아빠가 기다리는 시간 10달.

뱃속에 품고, 애정 어린 말을 건네고, 아이의 미래를 꿈꾸며 엄마 아빠는 아기와 만날 날 만을 손꼽아 기다립니다.

7,200

매일 2,700명

신생아가 세상에서

가장 빠른 이별을 합니다

1년 동안, 100만 명의 신생아가 태어나자마자

세상과 이별을 합니다. 태어난 지 한 달

안 되어 죽는 신생아는 1분에 5명.

하루 7천 명 그리고 1년에 260만 명.

이 안타까운 이별을 멈추어 주세요.

태어나자마자 가장 빠른 이별을 하는 신생아들.

부모님의 품에 안겨 보지도 못하고 세상의 빛도 보지 못한 채

생명을 잃는 신생아는 더 이상 없어야 합니다.

7,200시간이 무색하게도 엄마 아빠는 사랑스러운

아기와 세상에서 가장 빠른 이별을 합니다.

조산, 분만 과정에서 합병증, 패혈증*, 뇌막염...

감염에 의한 질병으로 갓 태어난 아기를 품에 안아보지도

못한 채 떠나보내야 합니다.

너무나도 빠른 이별

그러나

* 패혈증 : 미생물에 감염되어 발열, 빠른 맥박 등 전신에 걸쳐 염증       반응이 나타나는 상태 

가장 기쁜 순간이 가장 슬픈 순간이 되지 않도록 지켜주세요

유니세프는 차별 없는 구호의 정신을 바탕으로 신생아 사망률이 가장 높은 10개국을 중심으로 의료시설과 의료진을 파견하는 등 신생아의 사망을 막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.

ⓒUNICEF / UN0146999 / Voron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