따뜻한 연말을

선물해주세요

전쟁으로 지친 어린이에게

마음만은 따뜻한 연말

추운 날씨에도 따뜻한 보금자리와

함께할 수 있는 가족이 있어

연말은 가혹한

겨울일 뿐입니다

© UNICEF/UN0150834/Gilbertson V

전쟁으로 지친 어린이의 연말 살펴보기

그러나 끊임없는 내전으로

삶의 터전과 가족을 잃어버린

전쟁터의 어린이에게

새 학기가 시작되던 날 우크라이나에 사는

알렉산드로의 학교는 폭격으로 무너졌습니다. 

학교에 가는 것도 전쟁 중에는 허락되지 않습니다.

전쟁은 시리아 소녀 사다의 마을을

완전히 파괴하였습니다.

사다는 가족과 함께 낯선 이라크로 도망쳐

나올 수밖에 없었습니다.

© UNICEF/UN02427/Schermbrucker

추운 겨울,

고향을 떠나야 했어요

시리아 내전으로 560만 명의 난민이 고향을 떠났고,

이 중 절반 이상이 어린이입니다. 이들은 추운 겨울을

길 위에서 보내야 합니다.

주거 파괴

© UNICEF/UNI198616/Aggio Caldon

© UNICEF/UN0207778/Samoilova

교육 중단

언제 다시 학교에

갈 수 있을까요?

새 학기 등교 일자를 공식적으로 통보했음에도

학교를 타겟으로 폭격을 감행하여

11명의 주민과 학생이 사망하였습니다.

조 혼

저는 낙타 한 마리 값에

팔렸어요

15살 때 16살 많은 남편과 강제로 결혼하게 된

예멘 소녀 사블린.

의사를 꿈꾸던 사블린은 가족의 생계와 아픈 동생의

치료비를 위해 꿈을 포기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.

많은 전쟁 난민들은 가족의 재정 부담을 덜기 위해

어린 나이의 딸을 결혼시킵니다.

유니세프는 후원자님들의 따뜻한 마음을 모아

어린이들에게 뜻깊은 연말을 전하고 있습니다.

3만 5천여 명

분쟁으로 구호가 시급한 어린이와 청년

© UNICEF/UNI135166/Ramoneda

© UNICEF/UN02439/Schermbrucker

긴 겨울을 버틸 자신이

생겼어요!

겨울대비

생활 환경 지원

담요·의복 등 생활용품

지원 및 쉼터 제공

1만 2천여 명

교육을 받지 못하는 어린이

© UNICEF/UN015567/KAREL PRINSLOO

5명 중 1명

18세가 되기 전에 결혼하는 여자어린이

© UNICEF/UNI198623/Aggio Caldon

© UNICEF/UN0148904/Anmar

교실에 있으면

안전하다고 느껴요!

© UNICEF/UN0221831/SEBASTIAN RICH

낯선 사람과 결혼하지 않고

가족이랑 살 수 있어요!

Back to Learning

캠페인

임시학교 건설 및

교육 프로그램 지원

성폭력 예방 및

조혼 방지 교육

전쟁 트라우마 치유 및

인식개선 활동 진행

매달 3만 원이면 전쟁으로 지친 어린이에게 

지금 유니세프와 함께 어린이에게 따뜻한 연말을 전해주세요!

우리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선물

을 전달할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