Close

폭풍우로 물에 잠긴

시에라리온의 여름...

오염된 물과 말라리아 모기 

그리고 고통받는 어린이들

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 중 하나이자

에볼라가 휩쓸었던 땅, 시에라리온.

매년 5월부터 10월까지 찾아오는 우기(雨期)에

쏟아지는 비와 폭풍우로 마을은 쓰레기와 함께 물에 잠겼습니다.


고인 웅덩이엔 말라리아 모기가 들끓고,

빗물과 함께 떠 내려온 각종 오물로 더러운 물가에서 생활하는

시에라리온 슬럼 속 어린이들의 생명은 하루 하루가 위태롭습니다.

생명을 구하는 선물이

있다면 충분히 예방 가능!

장마와 함께 찾아온

무서운 질병!

식수정화제로

어린이의 생명을 구해주세요

빗물이 고인 웅덩이에서

알을 낳는 말라리아 모기

그 결과...

더러운 물에서 발생하는

각종 수인성 전염병

모기장으로

어린이의 생명을 구해주세요

살충 처리된 모기장과 식수정화제로

시에라리온 어린이들의 생명을 지켜주세요!

대표자 : 송상현

단체명 : 사단법인 유니세프한국위원회 (고유번호: 102-82-07606)

주소 : [04099] 서울시 마포구 서강로 60 (창전동)

COPYRIGHT @ THE KOREAN COMMITTEE FOR UNICEF. ALL RIGHT RESERVED.